경기도시장군수협, 고교 무상급식 예산 28% 분담 의결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이재명 지사 항고심 "현명한 판결 기대" 성명서도 채택

경기지역 시장·군수들이 18일 의정부에서 회의를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경기지역 각 시·군이 내년 고교 무상급식 예산을 28% 분담하기로 했다. 올해 35%에서 하향 조정됐다.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는 지난 18일 의정부에서 제6회 정기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내년 고교 무상급식 예산 분담 비율 조정안을 의결했다.

경기지역 고교 무상급식은 지난달 2일 전면 시행됐다. 도내 475개 고교, 학생 36만3천139명이 혜택을 받고 있다.

예산 분담 비율은 경기도교육청 50%, 경기도 15%, 시군 35%로 정했다.

그러나 일부 시군은 충분한 논의 없이 일방적으로 분담 비율을 정했다며 반발했다

이에 협의회는 경기도, 경기도교육청 등과 논의를 거쳐 내년부터 분담 비율을 경기도는 5%포인트, 경기도교육청은 2%포인트 올리기로 했다.

이번 조정으로 경기지역 31개 시군이 분담 예산은 230억원가량 줄 것으로 협의회는 예상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법원 최종 심리를 앞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해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을 기대한다"는 성명서도 채택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