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대표 향토기업 충북 시원소주 창립 62주년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충북소주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충북의 대표 향토 기업 '충북 시원소주'가 오는 12일 창립 62주년을 맞는다.

순수 국내 자본으로 이뤄진 충북소주는 지난 1957년 창립했으며, 세계 3대 약수 지역인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우산리에 위치해 있다.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민의 고용창출, 지역의 세수증대에도 앞장서고 있는 충북의 대표 주류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도내 각 시·군의 축제와 각종 대회 후원 등 공익 캠페인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으며 '사랑의 장학금 기탁', '사랑의 쌀 기탁', '사랑의 점심 나눔 후원', '사랑의 연탄 나눔 후원' 등 지역 봉사도 꾸준히 펼치고 있다.

또 '충북 히말라야14좌 원정대 후원', '충북 양궁 선수단 후원' 등 지역 상생을 도모하며 유대를 강화하고 있다.

충북소주는 지난 2006년부터 자체 브랜드 '청풍', '맑은바람' 소주와 산삼 배양근 '휘' 제품을 개발해 국내는 물론 일본, 미국, 중국, 동남아 등 해외 시장에도 진출하고 있다.

황요나 충북소주 대표는 "충북의 대표 주류 전문 기업으로서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성실하게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