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등반 50대, 비법정탐방로로 가다 추락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24일 오전 10시 20분쯤 경남 함양군 마천면 지리산에서 산행하던 A(59)씨가 20m 아래 용소폭포로 추락해 숨졌다.

당시 A씨와 함께 산을 타던 산악회 회원 중 1명이 이를 목격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과 지리산국립공원사무소는 A씨 등 일행이 길을 잘못 들어 출입이 통제된 비법정탐방로를 걸어가다가 발을 헏디뎌 떨어진 것으로 보고, 산악회 회원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