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유공자 후손 찾은 경남농협 "헌신 잊지 않겠습니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주거환경 개선·성품 전달·문패 달아주기

(사진=경남농협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경남농협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과 광복절을 맞아 독립운동가의 헌신과 희생에 보답하는 특별한 행사를 열었다.


경남농협은 14일 저소득층 독립유공자 후손 4가구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과 성품을 전달하고 '독립유공자 후손의 집' 문패를 달아줬다.

하명곤 본부장, 이성섭 창원시지부장, 김택곤 북창원농협조합장 등은 독립유공자 후손 2가구를 방문해 전자레인지, 쌀 등 생활에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사진=경남농협 제공)
또, 주거환경이 열악한 독립유공자 후손 2가구를 찾아 도배·장판교체 등 주거 환경 개선사업도 펼쳤다.

하명곤 본부장은 "오늘의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희생하신 애국 지사와 후손께 깊은 감사를 드리고 싶다"며 "농협도 그 분들의 뜻을 받들어 나라사랑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반드시 국민의 농협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