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성군, 日 청소년 문화교류 예정대로 추진 "신뢰·약속 지킨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고성군·일본 카사오카시 "양국의 미래를 위해" 교류 행사 진행

지난해 고성군 청소년 일본 문화 교류(사진=고성군청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전국의 지자체들이 일본과의 교류 행사를 취소하고 있는 가운데 경남 고성군이 일본과 청소년 문화 교류를 추진하기로 해 눈길을 끈다.

고성군은 우호 교류도시인 일본 오카야마현 카사오카시 청소년들과의 문화 교류를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일본 카사오카시 청소년 교류단은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고성군을 방문한다.

군은 일본 카사오카시와 수년 간 쌓아온 우의를 돈득히 하고 청소년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예정대로 문화 교류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백두현 군수는 "현재 한일관계가 엄중하지만 청소년 문화교류까지 중단하는 것은 오히려 양국 청소년에게 신뢰에 관한 가치를 그릇되게 인식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자라나는 아이들이 상대에 대한 선입견 없이 있는 그대로를 이해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예정대로 교류행사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고성군은 일본 오카야마현 카사오카시와 지난 2009년부터 10년 째 격년으로 상호 방문하며 청소년 문화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올해는 카사오카시 청소년들이 고성군을 찾아 주요 명소를 방문하고 다양한 문화체험을 진행한다.

앞서 일본 카사오카시장은 "양국의 미래를 위해서도 청소년의 교류가 중요하며 올해 방문이 이뤄지기를 희망한다"며 "청소년들도 고성 방문을 손꼽아 기다리며 틈틈이 한국어 공부와 공연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는 서한문을 보내왔다.

이에 백 군수는 "청소년들이 고성에서 체류하는 동안 안전하게 교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