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옛 연초제조창 명칭 문화제조창C로 결정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자료사진)
네이버채널 구독
옛 연초제조창 명칭이 전국 공모를 통해 '문화제조창C'로 최종 결정됐다.

시 명칭공모선정위원회는 담배를 생산하던 연초제조창이 문화를 생산하는 공간으로 변모해 가는 모습을 담아 '문화제조창C'로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C는 모든 생명체의 기초원소로 다른 원소와 융합해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내는 탄소의 첫 글자에서 따와 옛 연초제조창 일원의 국립현대미술관과 공예클러스터, 첨단문화산업단지와 동부창고가 유기적으로 융합해 새로운 지역 문화를 만들어 간다는 의미를 담았다.

또 C는 청주와 문화, 공예, 콘텐츠, 시민, 지역 등의 다양한 의미부여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고려됐다.

시는 공식명칭은 문화제조창C로 하되 평소에는 문화제조창으로 줄여 부를 수 있도록 홍보할 예정이다.

한편, 시 명칭공모선정위원회에서는 최근 명칭공모전에 접수된 398건을 대상으로 최종 심사를 벌여 최우수상은 선정하지 않기로 결정하고 우수상 2건과 장려상 2건을 선정했으며, 입상작은 7월 말 청주시홈페이지과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