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두홍 무술감독이 말하는 정우성·강동원의 액션 스타일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정두홍 무술감독 (사진=JTBC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정두홍 무술감독이 배우들의 액션 스타일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액션 영화 특집으로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이하 '놈놈놈')과 '일대종사'를 다룬다. 이에 한국 액션 영화계를 대표하는 무술감독이자, '놈놈놈'의 액션을 맡았던 정두홍 무술감독이 함께한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 녹화 당시 던 정두홍 무술감독은 영화 속 세 명의 캐릭터에 대해 "캐릭터마다 무기를 중점으로 차별화를 뒀다. 좋은 놈 역의 정우성은 장총, 나쁜 놈 역의 이병헌은 권총, 이상한 놈 역의 송강호는 쌍권총을 중점으로 캐릭터를 만들었다"라고 설명했다.

MC 장성규는 "그동안 정말 많은 배우에게 액션 연기를 지도하셨는데 배우마다 액션 스타일이 어떻게 다르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정두홍 무술감독은 '인랑' 촬영 당시를 회상하며 "정우성 배우의 액션이 선이 굵고 파워풀한 스타일인 반면, 강동원 배우의 액션은 선이 예쁘고 아름다운 스타일이다. 액션 스타일이 다른 두 배우가 합을 위해 서로 배려하며 맞춰가더라"라고 전했다.

더불어, 이날 정두홍 무술감독이 직접 준비한 '베테랑', '군도', '인랑' 등 액션이 돋보였던 영화들의 액션 콘티가 공개돼 출연진의 흥미를 자아냈다.

한편 정두홍 무술감독과 함께한 JTBC '방구석1열'은 12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