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박성연·두리·정다경, 유닛 '비너스'로 출격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왼쪽부터)두리, 박성연, 정다경
네이버채널 구독
가수 박성연, 두리, 정다경이 3인조 유닛으로 출격한다.

포켓돌스튜디오는 "박성연, 두리, 정다경이 결성한 유닛 비너스가 오는 23일 데뷔한다"고 12일 밝혔다.

비너스는 프로듀싱팀 텐텐이 작업을 맡은 곡 '깜빡이'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포켓돌스튜디오는 "비너스는 신나는 분위기의 세미 트로트 댄스곡으로 여름을 강타할 예정"이라며 관심을 당부했다.

3인조 유닛으로 뭉친 박성연, 두리, 정다경은 지난 5월 종영한 TV조선 서바이벌 음악 예능 '미스트롯'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이들은 '미스트롯' 전국 투어와 유닛 활동 준비를 병행 중이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