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대책, 소외계층 청소년에 교육비 7억원 지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기독 NGO 기아대책이 11일 소외계층 청소년 1천 4백 명에게 총 7억 원의 교육비를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아대책과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가 함께한 이번 교육비 지원 사업은 한 부모 가정과 차상위 계층, 건강보험료 기준 중위소득 100% 미만 가정 등 형편이 어려운 가정의 중고등학생 자녀를 대상으로 1인당 50만 원씩을 지원합니다.

교육비는 교복과 급식비 이외에도 예체능 교육비와 장비 구입비, 학용품 구입비 등 교육과 관련된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