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유규선 매니저, YG 떠난다… 6월 초 계약종료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방송인 유병재 (사진=박종민 기자/노컷뉴스 자료사진)
네이버채널 구독
방송인 유병재와 그의 매니저 유규선 씨가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YG엔터테인먼트는 21일 CBS노컷뉴스에 "YG는 유병재 씨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YG와 함께하며 유병재 씨를 사랑해주신 팬분들께 감사드리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유병재와 함께한 유규선 매니저도 업무를 종료한다고 덧붙였다.

유병재는 'SNL코리아' 시즌 3의 극본을 쓴 방송작가로 활동을 시작해 '마이 리틀 텔레비전', '초인시대', '꽃놀이패', '착하게 살자', '대탈출', '더 꼰대 라이브', 'YG전자', '할리우드에서 아침을', '선을 넘는 녀석들'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또한 '청춘페스티벌', '청춘아레나' 등에 출연했고 자신의 이름을 건 스탠드업 코미디 '블랙코미디'와 'B의 농담' 등을 선보였다. 현재 '전지적 참견 시점'과 '대탈출 2'에 출연 중이다.

유병재는 매니저 유규선 씨와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동반 출연하며 끈끈한 사이를 공개한 바 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