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기록과 여정,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25일 밤 9시 첫방송
제작진 "손흥민, 한국 팬들이 보내준 사랑에 보답하고자 하는 마음 크다"

tvN 특집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 (사진=tvN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손흥민의 28년 기록과 여정을 담은 tvN 특집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이 오는 25일 첫 방송한다.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은 지금의 손흥민이 있기까지 함께 해준 사람들을 초대해 한국 축구의 미래를 이야기하고, 강원도 소년에서 프리미어리거가 되기까지의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특집 다큐멘터리다.

'손세이셔널'에서는 만 26살 인간 손흥민의 솔직한 모습부터 월드클래스 축구 선수로 성장하기까지의 스토리를 그릴 예정이다.

첫 방송 예고와 함께 지난 14일 제작진이 공개한 영상에서는 손흥민이 직접 나와 자신의 이야기를 시청자들에게 전하고자 하는 의지를 드러냈다. 일상 브이로그 컨셉트로 편안한 인사를 전한 손흥민은 "멋 내는 걸 좋아한다"라며 그라운드 밖에서는 어느 20대 청년과 다르지 않은 소소한 소망을 공개하기도 했다. 또한 그는 "새벽에 일어나 맥주와 치킨을 먹는 일상을 즐기고 싶다"라는 멘트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16일 제작진이 공개한 예고 영상에서는 28세 청년이자 축구선수 손흥민이 세운 기록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유럽 진출 9년 만에 UCL 아시아 선수 최다 골 기록, EPL 아시아 선수 최다 골인 42골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유럽리그 한국인 최다 골 기록마저 갖고 있는 국가대표급 기록 제조기 손흥민의 등장이 축구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프랑스 축구계의 영웅 티에리 앙리와 배우 박서준의 등장 또한 반가움을 자아낸다.

'손세이셔널' 제작진은 "손흥민은 최근 어느 때보다 바쁜 리그 일정을 소화하고 있음에도, 여정의 기록을 남기기 위해 이번 다큐멘터리에 참여했다"라며 "또한 한국에서자신에게 보내주는 팬들의 사랑에 조금이나마 보답하고자 열정적으로 그만의 이야기를 풀어냈다. 진솔한 스토리들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tvN 특집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은 오는 25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2회부터는 오는 6월 7일 밤 11시 방송될 예정이며, 이후 매주 금요일 밤 11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