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로보틱스·AI 스타트업에 투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로봇 관리 플랫폼 개발·제공' 클로봇'과 AI기반 의료영상 분석 솔류션 개발'모니터'와 맞손
네이버의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 Startup Factory(D2SF)'가 로보틱스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보유한 국내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네이버는 클라우드 기반의 로봇 관리 플랫폼을 개발·제공 중인' 클로봇'과 'AI 기반의 의료영상 분석 솔루션을 개발 중인 '모니터' 등 두 곳의 국내 스타트업에 투자를 단행했다고 16일 밝혔다.


클로봇은 로봇이 실제 현장에 적용되는 과정에 필요한 관리 솔루션개발에 집중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클로봇의 솔루션은 다수의 로봇 서비스를 한꺼번에 관리 및 업데이트하고, 로봇 사용시간이나 고객 등 사용 패턴을 수집 및 분석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클로봇 창업진은 약 15년간 KIST, 로보케어 등에서 로봇 기술개발 및 제품화 경험을 쌓은 전문가들로, 이미 롯데와 암웨이 등에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는 자회사 네이버랩스 또한 로보틱스 분야에서 다양한 기술 연구에 매진하고 있는 만큼 클로봇과의 협력을 기대하고 있다.

모니터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의료 영상을 분석하는 솔루션을 개발 중이다. 폐 CT 영상에서 폐결절을 검출하고 크기 및 상태 변화를 분석해, 의사들의 진단을 보조하는 솔루션이다. 데모 버전에서 의미있는 성능을 확인했고, 이를 고도화해 올해 안으로 인허가를 획득할 계획이다.

모니터는 AI 영상처리 기술력과 영상의학과 현장 경험을 두루 갖추고 있다. 특히 분당서울대병원 연구진과 공동연구를 수행하는 등 의료 현장 특성을 솔루션에 반영하고 있다.

네이버 D2SF 양상환 리더는 "클로봇과 모니터는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현장에 필요한 솔루션을 만들고 있어, 비즈니스 성장 또한 기대되는 스타트업"이라며 "로보틱스와 AI 모두 네이버 및 네이버랩스가 집중하는 기술 분야인 만큼, 향후 다양한 협력을 모색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