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銀 희망퇴직 합의, 노사교섭 청신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KB국민은행 노사가 임금피크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희망퇴직에 합의했다.

국민은행은 11일 이날부터 오는 14일까지 임금피크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 신청을 받기로 노사가 합의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이미 임금피크로 전환된 직원과 66년 이전 출생한 부점장급, 65년 이전 출생한 팀장·팀원급이다.

희망퇴직 신청자는 직위와 나이에 따라 21~39개월치 특별퇴직금을 받을 수 있고, 자녀 학자금과 재취업 지원금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또 희망퇴직 1년 뒤 계약직 재취업 등의 기회가 주어지고, 2020년까지 퇴직자 본인과 배우자에 대한 건강검진 등을 지원받는다.

국민은행은 "파업 등으로 노사협상을 이루지 못했던 희망퇴직 여부가 다시 접점을 찾은 것"이라고 밝혀 노사 임단협에 긍정적인 신호로 풀이된다.

앞서 지난 8일 하루 동안 경고성 1차 파업을 강행한 국민은행 노조는 노사 교섭이 원만히 진행되지 않을 경우 오는 30일부터 이틀 동안 2차 파업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