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 창업대회서 '일상속의 한복장신구' 대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창원대 제공)
창원대학교 창업지원단은 7일 대학본부에서 '2018 경남 Cheer-up 창업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경남지역 청년 창업 활성화를 목적으로 개최됐다.


대상을 차지한 소소리 팀(팀장 구연진)은 창원대 보건의과학과 대학원생으로 구성됐다.

수상 아이템인 '일상속의 한복장신구'는 전통 한복과 일반 장신구를 접목한 퓨전 공예 아이템으로, 향후 발전 가능성이 뛰어난 아이템이라는 심사위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 밖에도 ‘맞춤형 경제교육 프로그램 키트’, ‘회전하는 화분 회분’, ‘크리에이터 플랫폼’ 등 참신한 아이디어가 눈길을 끌었다.

최해범 창원대 총장은 "도전 정신을 갖추고 경남지역의 경제를 이끌어나가는 창업인으로 성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