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헤미안 랩소디' 열풍 계속… KBS-MBC에서도 퀸을 만나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9일 밤 KBS1 '프레디 머큐리, 퀸의 제왕'
10일 밤 MBC '내 심장을 할 퀸(Queen)' 방송

오는 9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KBS1 '프레디 머큐리, 퀸의 제왕' (사진=KBS 제공)
록 밴드 퀸을 소재로 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열풍이 방송가로도 번졌다.

KBS 1TV는 오는 9일 밤 11시 20분에 '프레디 머큐리, 퀸(Queen)의 제왕'을 방송한다. 올해 하반기 한국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보헤미안 랩소디'의 주인공 프레디 머큐리의 실제 삶을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다.


퀸의 런던 윔블던 AID 공연 실황부터 잘 알려진 전 세계 라이브 투어 현장까지 풍부한 아카이브 영상이 담겼다.

여기에 브라이언 메이, 로저 테일러, 존 디콘 등 퀸의 멤버들은 물론 세계적인 음악 종사자와 평론가들을 인터뷰해 퀸 최고의 히트곡과 프레디의 놀라운 독창성에 관한 뒷이야기를 들을 예정이다.

오는 1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스페셜-내 심장을 할 퀸(Queen)'은 현재진행형인 '퀸 열풍'을 되짚어보기 위해 기획됐다.

방송 최초로 퀸의 대표곡 '보헤미안 랩소디'가 탄생한 스튜디오를 공개하고, 40년 역사를 함께한 현지 팬들을 만나 국내에는 잘 전해지지 않았던 퀸의 생생한 이야기를 듣는다.

'내 심장을 할 퀸' 제작진은 지난 5일 홍대의 한 싱어롱 극장(노래를 따라부를 수 있는 극장)을 대관해 퀸 팬들을 초대했고, 이들의 사연도 담았다.

이벤트 공지 2시간 만에 178석 전석이 매진될 만큼 반응이 뜨거웠다. 이날 방송에서는 싱어롱 관람을 위해 소품을 준비하거나, 역대급 분장을 하는 등 팬들의 다채로운 모습을 볼 수 있다.

MBC는 '보랩'과 퀸을 좋아하는 시청자들을 겨냥해 지난 2일 퀸의 '라이브 에이드' 실황을 편성한 바 있다. 일요일에서 월요일로 넘어가는 늦은 밤에 방송됐음에도 4.1%(닐슨코리아 전국 가구 기준)라는 높은 시청률을 보였다.

한편, 지난 10월 31일 개봉한 '보헤미안 랩소디'는 총 636만 8821명(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5일 기준)의 관객을 동원해 역대 음악 영화 1위로 올라섰다. 또한 올해 개봉작 중 흥행 기록 4위를 차지했다.

오는 1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스페셜 '내 심장을 할 퀸(Queen)' (사진=MBC 제공)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