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한선 OCN '빙의' 캐스팅…2년 만 드라마 복귀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오늘의 핫뉴스

닫기

배우 조한선.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조한선이 OCN 새 오리지널 '빙의'에 출연한다.

9일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조한선이 OCN 새 오리지널 '빙의'에 출연을 화정 지었다"라고 밝혔다.


OCN 새 오리지널 '빙의'는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촉'이 뛰어난 반전매력 형사와 영매의 운명을 안고 태어났지만, 누구보다 평범한 삶을 살기 위해 노력하는 한 여자가 기막힌 인연으로 만나는 이야기다. 앞서 송새벽과 고준희가 캐스팅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조한선은 극 중 외과 의사 선양우 역을 맡았다. 친절하고 온화한 성품을 지녔지만 예측 불가능한 캐릭터로 강한 존재감을 발휘하며 극에 몰입도와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조한선은 그간 브라운관과 스크린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여왔다. 2016년 종영한 SBS 드라마 '그래, 그런거야' 이후 2년 2개월 만에 반가운 브라운관 컴백 소식을 알려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조한선이 출연하는 OCN 새 오리지널 '빙의'는 2019년 상반기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