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서 하이디라오 이어 '샤부샤부' 쥐 파동…시총 2억달러 증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중국 훠궈체인 '샤부샤부' (사진=연합뉴스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중국의 유명 레스토랑 체인 '샤부샤부(XiabuXiabu)'의 훠궈 냄비 안에서 죽은 쥐가 발견돼 소비자들이 아연실색했다고 영국 BBC방송 중문판이 14일 보도했다.

중국 소비자들은 지난해 유명 훠궈체인인 하이디라오(海底撈)에 이어 이번에는 '샤부샤부'에서 또 쥐가 나왔다며 개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지난 6일 중국 산둥(山東)성 웨이팡시의 한 '샤부샤부' 체인에서 식사하던 여성이 냄비 안에서 죽은 쥐를 발견했다. 젓가락으로 건져 올린 죽은 쥐 사진이 인터넷을 통해 유포되면서 중국 소비자들이 분노했다.

이 점포는 피해 여성에게 5천위안(81만6천원)을 보상하려 했으나 피해자 측은 이를 거부했다. 이 여성의 남편은 임신중인 아내가 많이 놀랐다면서 태아의 건강상태를 먼저 살핀 뒤 배상을 청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죽은 쥐의 사진이 인터넷에 유포되자 한 네티즌은 "토할 것 같다. 더이상 밖에서 훠궈를 못 먹겠다"고 말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샤부샤부'는 내가 제일 좋아하는 훠궈 체인이다. 정말 깨끗하게 관리하고 있는 줄 알았는데 이럴 줄 몰랐다"고 말했다.

웨이팡시 정부는 문제의 점포에 대한 위생점검에 들어갔고 홍콩 증시에 상장된 '샤부샤부'는 이날 쥐 파동이후 10. 11일 양일간 주가가 폭락하면서 1억9천만달러가 날아갔다.

'샤부샤부'는 하이디라오와 경쟁하는 중국의 최대 훠궈 체인이다.

하이디라오는 오는 26일 홍콩증시 상장을 준비중이다. 하이디라오는 기업공개를 통해 4억2천400만주를 주당 1.89-2.27달러에 발행해 모두 6-7억달러 규모를 조달한다는 계획이다.

하이디라오는 중국내 300여개의 체인점을 갖고 있으며 홍콩, 대만, 싱가포르, 한국, 일본, 미국에도 분점을 두고 있다.

하이디라오는 지난해 한 매체의 잠입취재로 주방에 쥐가 들끓고, 식탁에 올리는 국자로 하수구를 청소하는 비위생적인 모습이 공개돼 중국 전역을 충격에 빠뜨렸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