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언론 "북한, 일본인 남성 1명 구속…스파이 가능성"

- +

뉴스듣기

일본 외무성 건물(사진=연합뉴스)
북한에서 이달 일본인 중년 남성 1명이 현지 당국에 구속됐다고 아사히신문이 11일 보도했다.

아사히는 일본 외무성이 구속 경위 등에 대한 정보를 수집 중이라며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교도통신은 외무성 관계자가 이번 사안에 대해 "확인 중"이라며 해당 남성의 방북목적 등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아사히는 이 남성의 구속이유에 대해 알려진 내용이 없다면서도 "스파이 혐의를 받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고 거론했다.

일본 정부는 그동안 핵·미사일,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의 진전을 꾀한다며 북일 정상회담 실현을 기대해 왔다는 점에서 이번 사안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정부 관계자는 "해당 남성의 안전확보가 먼저지만 북한 측이 대일 협상카드로 사용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고 아사히는 덧붙였다.

일본 외무성은 대북제재의 일환으로 자국민에게 북한 방문을 자제할 것을 요청하고 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