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소외계층 IT 격차 해소에 나선다

- +

뉴스듣기
경북 영천 아동양육시설에 IT발전소 50호점 문 열어

(사진=LG디스플레이 제공)
LG디스플레이는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50번째 IT학습장의 문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경상북도 영천시에 있는 아동양육시설인 '영천희망원'에 컴퓨터와 TV 등 첨단 멀티미디어 기기를 갖춘 'IT발전소 50호점'을 개소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LG디스플레이 홍보대외협력담당 손영준 상무를 비롯한 임직원과 박종운 영천시의회 의장, 박영환 경상북도의원, 김선태 영천시의원, 한국아동복지협회 신정찬 회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LG디스플레이가 한국아동복지협회와 협업해 진행중인 IT발전소 조성사업은 소외계층 아이들의 디지털 정보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이 사업은 최신 IT 기기를 갖춘 학습장 구축은 물론 멀티미디어 교육 및 유지보수 지원 등 디지털 학습에 적합한 환경을 제공해 주기 위한 것이라고 LG디스플레이는 설명했다.

영천희망원의 IT발전소 50호점에는 24인치 일체형 PC 12대와 55인치 TV 및 프린터, 빔프로젝터 등 다양한 IT기기를 갖추고 있으며, 책걸상 및 수납장 등 최적의 학습환경이 제공된다.

LG디스플레이는 일회성 기부에 그치지 않고, 그 동안 지원한 시설들 중 기기가 노후화된 곳들은 PC를 교체해 주거나 업그레이드 하는 등 유지관리에도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다고 소개했다.

올해에는 경상북도에 위치한 '베다니 성화원' 3호점과 '실로암육아원' 4호점 등 3개소를 대상으로 기능보강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LG디스플레이는 덧붙였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