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문 대통령 "폭염 농가피해 심각…추석 제사상 물가 안정에 역량 모아야"

- +

뉴스듣기
"추석 한 달 남아…장바구니 물가 압박받지 않도록 역량 모아달라" 당부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최근 폭염과 가뭄으로 일반 농가와 축산 농가, 과수 농가의 피해가 심각하다"며 "한달 후 추석이 다가오는데 제사상 물가에 비상이 걸리지 않도록, 장바구니 물가가 압박 받지 않도록 모든 역량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이개호 신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많은 농촌 현안들 가운데 폭염대책이 시급하다"며 이 같이 말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폭염 피해로 인한 수급 이상은 결국 소비자의 물가 부담으로 돌아간다"며 폭염대책을 거듭 당부했다.

이에 이 장관은 "무와 배추 등은 비축 물량이 있어 최대한 관리하고 있다"며 "그럼에도 폭염대책이 시급하다. 그래서 오늘 오후 영남의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를 살펴보려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 신임 장관에게 "제로 지역구가 농촌인데다가 지역 행정에 밝고, 국회에선 농해수위에 있어 농민 관련 법안만 100여건 발의할 만큼 농업 전문가"라며 축하 인사를 건네고 쌀 수급 문제와 스마트팜, 농업기술 수출 등 농업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앞서 하루 전인 9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는 이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진행한 뒤 여야 합의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