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일본 강제동원 문제해결 위한 공동행동 발족

- +

뉴스듣기
일본의 강제동원에 대한 사과와 배상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남과 북, 일본의 시민사회가 공동행동에 나선다.

강제동원 문제해결과 대일과거청산을 위한 공동행동은 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제국주의의 침략전쟁 등이 남긴 문제가 아직도 동아시아 평화의 걸림돌이 되고 있다"며, "반드시 해결해야 할 역사적인 과제"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그러나 일본 정부는 역사의 시도를 거꾸로 되돌리려는 시도를 끊임없이 되풀이 하고 있다"며, "침략전쟁과 식민주의의 역사를 극복하지 않는 한 일본은 평화로운 동아시아의 진정한 이웃이 될 수 없다"고 말했다.

북한의 민족화해협의회도 연대사를 통해 "일본의 과거 죄악 청산 운동은 일제에게 유린당한 치욕을 씻고 우리 겨레의 원한을 풀어주며 후대들에게 역사의 진실을 바로 심어주기 위한 정의로운 운동"이라며 강제동원 문제해결에 함께할 뜻을 밝혔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