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대구서 첫 난민 인정…정치적 박해 피해 온 인도인 여성

- +

뉴스듣기
정치적 박해를 피해 대구에 온 인도인 여성이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난민으로 인정받았다.

대구출입국외국인 사무소는 최근 인도인 여성 24살 A씨에 대해 심사를 벌인 결과 난민 지위를 인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8월 정치적 박해를 피해 국내에 입국한 A씨는 지역의 한 대학에서 한국어 과정을 수료한 뒤 지난 2월 정식으로 대구 출입국외국인 사무소에 난민으로 인정해 줄 것을 신청했다.

한편,대구지역에서는 지난 2013년 7월 난민법이 제정된 뒤 지금까지 1천270명이 난민 지위를 신청했지만,심사를 통해 정식으로 인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