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지방선거·월드컵 대비 기지국 증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투·개표소 및 거리응원 장소 용량 증설·상황실 운영
SK텔레콤은 6·13 지방선거와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기지국 용량을 증설하고, 특별소통 상황실을 운영한다.

SK텔레콤은 지방선거에 대비해 전국 주요 투·개표소, 선거관리위원회, 정당 당사 등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지역에 기지국 용량 증설 작업을 마쳤다고 12일 밝혔다. 지방선거 당일인 오는 13일에는 특별소통 상황실을 운영하고 약 700명의 비상근무 인력을 투입한다.


SK텔레콤은 선거 당일, 투표를 독려하는 문자 메시지와 각종 SNS 트래픽이 평시보다 25% 증가할 것으로 보고, SNS 및 문자 메시지(SMS·MMS) 관련 트래픽을 집중적으로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월드컵 기간인 이달 14일∼7월 15일에도 특별상황실을 운영하며 약 750명의 인력을 투입한다.

SK텔레콤에 따르면 대한민국 대표팀의 월드컵 예선 첫 경기가 열리는 18일 저녁에는 LTE 트래픽이 평시 대비 최대 30%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서울시청 광장과 영동대로 등 길거리 응원 지역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을 증설하고, 이동기지국을 배치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