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순복음교회 창립 60주년 기념예배

- +

뉴스듣기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6일 서울 영등포구에 있는 예배당에서 창립 60주년 기념예배를 드렸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비전 선언문을 통해 "지금까지 했던 것처럼 영혼구원 사명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더 나아가 한반도 평화통일과 북한 복음화의 꿈도 하나님께서 이루어주실 줄 믿는다"고 말했다.

교회 예산의 3분의 1을 구제와 선교활동에 사용하고 있는 여의도순복음교회는 "교회가 사랑을 실천할 때 나눔과 섬김의 공동체였던 사도행전적 교회의 모습을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예수님의 마음을 품고 사랑 실천과 희생, 희망나눔을 진행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용기 원로목사는 "오직 예수만이 이 땅의 희망"이라며, "앞으로도 성령님과 동행해 복음과 선교에 매진해달라"고 당부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