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동 교차로서 가로수 들이받아 트럭 운전자 숨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지난 16일 오후 7시30분쯤 제주시 삼양동 화북주공아파트 인근 교차로에서 김모(28)씨가 몰던 트럭(4.5t)이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김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