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액기준 코픽스 7개월째 상승

가- 가+


은행권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잔액기준으로 7개월 연속 올랐다.

은행연합회는 3월 잔액기준 코픽스가 1.78%로 전달보다 0.03포인트 상승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잔액기준 코픽스는 지난해 9월부터 7개월 연속 전달 대비 상승세를 이어갔다.


잔액기준 코픽스는 과거 조달한 저금리 자금이 만기도래하고 상대적으로 고금리인 자금이 신규 반영됨에 따라 상승했다고 은행연합회를 설명했다.

이런 가운데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전달보다 0.05%포인트 상승한 1.82%로 집계됐다.

3월 기준 코픽스가 오르면서 코픽스 금리에 연동하는 은행권 변동대출 상품의 금리도 일제히 인상된다.

은행연합회는 "일반적으로 잔액기준 코픽스는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나, 신규취급액기준은 월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됨에 따라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된다"며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을 때는 이런 특성을 충분히 이해한 뒤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 확 달라진 노컷뉴스 앱다운로드
  • NAVER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 내 손 안의 라디오 레인보우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