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만취 중국인 택시 훔쳐 '위험한 질주'…행인 3명 치어

- +

뉴스듣기
만취 상태로 택시를 훔쳐 달아나다 행인을 치고 상가로 돌진한 4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 아산경찰서는 절도와 특가법상 위험운전치상 혐의로 중국 국적 A(40)씨를 현행범 체포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 10분쯤 충남 아산시의 한 편의점 앞에 주차된 택시를 훔쳐 달아나다 행인 3명을 치고 차량에서 내려 도주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누가 택시를 훔쳐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도주로를 차단한 뒤 사고를 내고 도망치려는 A씨를 붙잡았다.

체포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236%로 면허 취소 수치를 뛰어넘는 만취 상태였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범행 약 2시간 전 자신의 차량으로 온양 전통시장의 진열상품을 향해 약 10m 돌진한 뒤 차량을 그대로 놓고 도주하기도 했다.

경찰은 A씨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