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2월 수입물가 두달 연속 상승


원/달러 환율상승의 영향으로 수입물가가 두달 연속 상승했다.

14일 한국은행의 '2018년 2월 수출입물가지수'에 따르면 2월 수입물가지수는 83.49로 전월대비 0.7% 상승했다. 두달 연속 상승세이고 전년 동월대비로는 0.4%올랐다.

수입물가는 시차를 두고 소비자물가에 반영된다.


2월 수입물가가 오른 것은 국제유가 하락에도 불구하고 원/달러 환율이 상승한 영향이다.

두바이유가는 지난 1월 배럴당 평균 66.20 달러에서 2월 배럴당 62.72달러로 5.3% 하락했다.

반면 원/달러 평균환율은 지난 1월 1066.70원에서 2월 1079.58원으로 올랐다

품목별로는 원재료가 전월대비 0.6%하락했으나 중간재는 제1차금속제품(2.4%) 화학제품(1.9%) 등이 올라 1.1% 상승했다.

또 자본재와 소비재도 각각 1.8%, 1.1%올랐다.

수출물가지수는 85.04로 전월대비 1.0% 올랐다. 전년 동월대비로는 1.3%하락했다.

수출물가는 지난해 10월 0.5% 상승한 뒤 석달 연속 하락세를 이어오다 상승반전했다.
.
품목별로는 농림수산품이 0.9%하락했고 공산품은 화학제품(2.7%), 제1차 금속제품(2.0%) 등을 중심으로 1.1% 상승했다.

환율 효과를 제외한 계약통화기준 수출물가는 0.2% 하락, 수입물가는 0.7%하락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