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말다툼하다 중국 교포 내연녀 살해…40대 구속 기소

- +

뉴스듣기
말다툼을 하다가 중국 동포(조선족)인 내연녀를 목졸라 살해한 혐의로 4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겨졌다.

인천지검 형사3부(전영준 부장검사)는 14일 살인 및 절도 혐의로 인테리어 업자 A(43)씨를 구속기소했다.


A씨는 지난 2일 새벽 3시 20분쯤 인천시 남동구의 한 마시지 업소에서 업주이자 조선족 내연녀인 B(38)씨를 목졸라 숨지게 하고, 현금 68만원 등을 훔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범행을 숨기기 위해 업소 출입문 손잡이의 지문을 없애고 내부 폐쇄회로(CC)TV 본체를 들고 달아났다가 같은 날 오후 늦게 경기도 광명에 있는 자택에서 경찰에 체포됐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시신 부검 결과, B씨의 목 부위에서는 골절상과 함께 출혈이 확인됐다.

A씨는 경찰에서 “B씨가 '마사지 업소에 손님을 데려오라고 했는데 도움이 안 된다'며 무시하는 듯한 말을 했다”며 “당일에도 싸우다가 화가나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