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남북, '북한 예술단 파견' 실무접촉 15일 개최

- +

뉴스듣기
정부는 북측의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을 오는 15일에 갖자는 북한의 제안을 수용했다.

통일부는 13일 남북고위급회담 남측 수석대표 조명균 장관 명의로 우리측 대표단이 15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으로 나갈 것이라고 통지했다고 밝혔다.

우리측 대표단의 수석대표는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이 맡았으며,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정치용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예술감독, 한종욱 통일부 과장이 대표단에 포함됐다.


통일부는 이와함께 북측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 개최에 대해서도 북측히 조속하게 회신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앞서 북한은 이날 정오 무렵 통지문을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을 15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진행하자고 제의해왔다.

북한은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을 실무접촉 단장으로 통지했으며, 윤범주 관현악단 지휘자, 현송월 관현악단 단장, 김순호 관현악단 행정부단장을 대표단에 포함시켰다.

하지만 북한은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단과 고위급 대표단, 응원단, 지원단 등의 방남과 관련한 실무회담 날짜는 추후 통지하겠다고만 밝혔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