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돌, 안방서 역전승…"커제가 양보해 준 것"

가- 가+


이세돌 9단이 안방에서 '숙적' 커제 9단에게 승리를 거뒀다.

이세돌 9단은 13일 제주도 해비치호텔에서 열린 '2018 해비치 이세돌 대 커제 바둑대국'에서 커제 9단에게 293수 만에 흑 1집 반 승을 거뒀다.

커제 9단과의 상대전적이 3승 10패로 크게 밀리던 이세돌 9단은 이번 대결에서 귀중한 1승을 올렸다.


흑을 잡은 이세돌 9단이 117수에서 큰 실수를 하며 흐름은 커세 9단으로 넘어갔다.

하지만 이세돌 9단은 특유의 '흔들기'로 기세를 잡아 역전에 성공했다.

이세돌 9단은 승리 후 "중반에 실수해서 계속 좋지 않았다"며 "그 다음에는 힘든 바둑이었는데 커제가 양보를 해 준 것 같다"고 겸손한 소감을 밝혔다.

이세돌 9단은 우승상금 3000만원과 현대자동차 소형SUV 코나를 받았다.
  • 확 달라진 노컷뉴스 앱다운로드
  • NAVER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 내 손 안의 라디오 레인보우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