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관광공사, 관광객 불편 해소 위해 구슬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경북관광공사 제공)
경상북도관광공사(사장대행 이재춘)는 10일 내린 눈과 관련해 보문관광단지를 찾는 관광객 불편해소를 위해 비상대책회의를 갖고 제설작업을 진행했다.

관광공사는 보문로에 모래살포와 산책로에는 엔진브로워로 보문단지를 찾는 관광객 불편을 해소하고, 보문골프클럽을 이용하는 고객들을 위해 그린주변 제설작업을 펼쳤다.

이재춘 경상북도관광공사 사장대행은 "천재지변에 대한 비상체계를 통한 사전 철저한 준비와 함께 관광객과 이용객들의 불편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말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