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학교급식용 소고기 모두 한우 판정


전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전남지역 학교에 납품된 소고기의 한우 확인 유전자검사 결과 모두 한우로 판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검사는 10월 한 달간 전남지역 13개 시군 교육지원청에서 학교에 납품되는 소고기 33건을 무작위 수거해 검사를 의뢰해와 이뤄졌다.

한우 판별검사를 통해 도축검사증명서 또는 등급판정서 상에 기재된 품종과 일치하는지 여부를 확인했다.

한우 판별검사는 소의 품종·개체 간 차이를 나타내는 유전자형을 확인함으로써 한우·비한우, 황색·흑색 및 암수 성별 구분까지 가능한 분석법이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