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손교덕 은행장, 창원상공대상 경영부문 수상


(사진=창원상공회의소 제공)(사진=창원상공회의소 제공)

​BNK경남은행은 손교덕 은행장이 지역 상공업 진흥과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17 창원상공대상 ‘중견ㆍ대기업 부문 경영 분야’를 수상했다.

창원상공회의소가 14일 창원 리베라컨벤션 그랜드볼룸에서 ‘2017 창원상공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경영부문 수상자로 중견ㆍ대기업 부문에 손교덕 ㈜경남은행 은행장, 중소기업 부문에 임영갑 한국쯔바키모토오토모티브㈜ 대표이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 중견ㆍ대기업 부문에 △기술분야 장서철 두산중공업㈜ 부장 △근로분야 이경우 STX엔진㈜ 부장 △지역공헌분야 신성델타테크㈜가 수상했고, 중소기업 부문에 △기술분야 주현진 ㈜비티엑스 기술이사 △근로분야 김봉준 화성지엔아이㈜ 차장 △지역공헌분야 신화철강㈜가 수상했다.

특별상은 지역 내 기업인과 예술ㆍ문화인의 가교 역할을 한 점을 인정받아 정찬희 에코시스템㈜ 전 회장이 수상했다

‘중견ㆍ대기업 부문 경영 분야’에서 수상한 손교덕 은행장은 중소기업 금융지원 확대와 기술금융 지원을 통한 지역 상공업 발전 기여, 기본과 원칙의 정도경영으로 건실한 경영성과를 이끌어내 BNK경남은행의 성장을 구현해낸 점 등이 높게 평가받았다.

​손교덕 은행장은 “맡은바 책무와 소임 완수를 위한 그간의 노력이 기대하지 않은 큰 상으로 이어져 너무나 영광스럽다. 앞으로도 지역 중소기업과의 상생과 동반성장 그리고 BNK경남은행의 지속성장을 이끌어 지역 경제에 계속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