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무차별 총격, 캘리포니아 교외지역서 총격 최소 5명 사망

초등학교에서도 총격 벌어져, 학생들도 일부 부상
미국 캘리포니아 주 북부 교외지역에서 총격범이 초등학교를 포함, 다수의 장소를 돌아다니며 무차별 총격을 가해 최소 5명이 숨지고 초등학생을 포함해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14일(현지시간) 오전 미 캘리포니아 주 북부 교외 지역인 테헤마 카운티 지역에서 초등학교를 포함한 다수의 장소에서 총격사건이 발생했다.

총격범은 여러 장소를 다니며 무차별로 총격을 가했으며, 이번 사건은 가정폭력 사건으로부터 촉발된 것으로 보인다고 현지 언론들은 수사당국을 인용해 보도했다. 그러나 자세한 사건 동기나 경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고 있다.

총격범은 경찰에 의해 사살됐고, 현재 학생들은 안전한 곳을 대피한 상태라고 현지 경찰은 말했다.

그러나 초등학교를 포함한 다수 장소에서의 총격으로 최소 5명이 사망했고, 초등학생 2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에 후송되는 등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