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략폰 V30, 내일부터 美 시장 문 두드린다


(사진=LG전자 제공)(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V30를 북미 시장에 출시하며 해외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LG전자는 13일 버라이즌과 AT&T, T모바일, 스프린트, US셀룰러 등 미국 5대 이동통신사 모두를 통해 LG V30 출시를 완료한다고 12일 밝혔다.


얇고 가벼운 디자인에 누구나 손쉽게 전문가처럼 쓸 수 있는 V30의 카메라와 오디오 기능을 알리기 위해 먼저 북미 전역의 5대 이동통신사 대리점과 대형 전자제품 판매점 등에 고객들이 V30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고 LG는 설명했다.

또, 유명 할리우드 영화배우인 '조셉 고든 레빗(Joseph Gorden-Levitt)'과 손잡고 카메라의 뛰어난 성능을 강조하는 마케팅을 펼친다.

조셉 고든 레빗 소유의 온라인 프로덕션 '히트레코드(hitRECord)'사는 스마트폰 영상 콘테스트를 통해 선정된 고객들에게 LG V30를 제공하고 일상의 소중한 순간을 유튜브에 업로드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고 LG는 전했다.

LG전자는 4분기에 V시리즈 중 처음으로 이통사들을 통해 V30를 영국과 독일 등 유럽 시장에 출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이어 남미, 아시아 등에도 순차 출시 예정이라고 밝혔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