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에 처음 만나는 여자친구

데뷔 후 첫 리패키지 앨범으로 컴백
(사진=쏘스뮤직 제공)(사진=쏘스뮤직 제공)
걸그룹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가 가을과 함께 돌아왔다.

여자친구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미니 5집 '패럴렐(PARALLEL)'의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RAINBOW)'를 공개했다. '패럴렐' 수록곡 8곡에 신곡 '여름비'와 '레인보우'가 더해져 총 10곡이 담긴 앨범이다.

타이틀곡 '여름비'는 앞서 활동한 곡인 '귀를 기울이면'으로부터 시작되는 여자친구의 새로운 연작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지나간 여름을 회상하며 추억하는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슈만의 연가곡집 '시인의 사랑 op.48-1'을 샘플링했다.


소속사 측은 "특유의 '파워청순' 콘셉트에 아련한 감성을 더한 '청순감성'으로 돌아온 여자친구는 여름의 끝과 가을의 시작점에서 리스너들의 감성을 촉촉히 적실 예정"이라고 전했다.

여자친구는 올여름 '귀를 기울이면'으로 발매와 동시에 음원 차트 정상에 올랐으며 음악 방송 프로그램에서는 4관왕을 차지했다.

데뷔 후 첫 리패키지 앨범으로, 첫 가을 활동에 나서는 이들이 신곡 '여름비'로 또 어떤 기록을 세울지 기대가 모아진다.

여자친구는 컴백 당일인 13일 오후 7시 네이버 V앱을 통해 컴백 스페셜 라이브를 진행하고 팬들과 소통에 나선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