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의 '다낭' 관광과 휴양을 동시에


마음에 여유를 선사하는 호이안의 밤. (사진=자유투어 제공)
마음에 여유를 선사하는 호이안의 밤. (사진=자유투어 제공)
관광과 휴양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는 여행지 다낭. 조용하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에 이용할 수 있어 여행객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6대 해변에 꼽히기도 한 다낭의 에메랄드 빛 바다에서 일상에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해보자.

◇ 까오다이교 사원

1910년 초기에 생긴 베트남 신흥 종교인 따오다이교는 신도가 2300만 명이나 된다. 불교와 천주교 다음으로 신도가 많다. 특히 까오다이교 사원은 동양적인 분위기의 독특한 인테리어로 젠 세계 여행겍들의 발걸음을 이곳으로 돌리게 한다.

◇ 다낭 대성당


1923년 프랑스인을 위해 세워진 성당이다. 첨탑 꼭대기에 있는 닭 모습의 풍향계 때문에 현지인들은 수탉 교회라고 부른다. 성당 건물은 분홍빛을 띠고 있으며 다양한 성인들을 묘사한 중세 양식의 스테인 글라스가 포인트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될 만큼 마을 구석구석에 역사의 향취가 깊게 배어있는 호이안.(사진=자유투어 제공)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될 만큼 마을 구석구석에 역사의 향취가 깊게 배어있는 호이안.(사진=자유투어 제공)
◇ 손짜 영흥사

은밀히 소원을 빌면 이루어 진다는 비밀의 사원 영흥사는 사실 다낭 시내를 내려다 보는 듯 세워져 있는 67m의 해수 관음상으로 더 유명한 곳이다. 밤이 되면 조명이 켜져 더욱 운치를 더하는 해수 관음상. 그 외에도 앞마당의 아기자기한 예쁜 분재들과 다양한 조각상이 볼거리를 더한다.

◇ 마블 마운틴

산 전체가 대리석으로 이뤄져 있어 '마블 마운틴'이라 불린다. 신앙의 땅으로 오랜 시간 시민들의 믿음을 받아 온 산으로 긴 석단 위에는 전망대가 있어 절경을 감상하기에 안성맞춤이다.

◇ 호이안

호이안은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될 만큼 마을 구석구석에 역사의 향취가 깊게 베어 있다. 이곳은 남중국해로 향하는 투본강을 끼고 형성된 유서 깊은 역사 도시로 15세기부터 19세기 무렵까지 해상 실크로드의 중요 거점이기도 했다.

한편 자유투어 관계자는 "최근들어 다낭 대성당, 호이안, 마블 마운틴 등을 자세히 둘러보는 베트남의 다낭 패키지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휴양과 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다낭에서 힐링여행의 진수를 만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