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산대-LG 전자, 베트남서 맞춤형 인력양성


호산대와 베트남 해양대학, LG디스플레이 베트남 법인 관계자들이 호산 한국어센터를 개소식을 갖고 있다(사진=호산대 제공) 호산대와 베트남 해양대학, LG디스플레이 베트남 법인 관계자들이 호산 한국어센터를 개소식을 갖고 있다(사진=호산대 제공)
지역의 한 전문대학이 LG전자 베트남 법인과 손잡고 맞춤형 인력 양성에 나서고 있다.

호산대 김재현 부총장은 지난 11일 베트남 해양대학교에서 호산 한국어센터를 개소했다.

이번에 개소한 한국어센터에서는 베트남 해양대학교 졸업생 중 LG전자에 취업이 확정된 학생들을 대상으로 호산대와 LG전자가 공동으로 개발한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베트남 해양대학교 한국어센터는 LG계열사 베트남 법인에서 운영하는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LG이노텍 등 3개 계열사별로 3개반 60명을 기준으로 소수정예 맞춤형 인력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LG전자 측은 현장 적응을 위한 기술적 부분을 제공하고, 호산대는 LG전자가 제공하는 기술적 부분을 토대로 NCS 기반에 의한 맞춤형 한국어 교육과정을 제공한다.

국내 대학교가 외국에 진출해 있는 한국 기업체에 맞춤형 인력양성 공급에 참여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김재현 호산대 부총장은 "이번 일을 계기로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체에 대한 맞춤형 인력양성 공급을 위해 NCS 기반에 의한 한국어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LG전자는 2013년부터 베트남 북부 하노이 인근 항구도시 하이퐁에 80만㎡ 규모의 대형 공장을 건설하여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이노텍 등 3개 계열사를 중심으로 생산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