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 물폭탄' 청주에 또 100㎜ 장맛비 예보


(사진=자료사진)(사진=자료사진)
300㎜의 폭우로 피해를 본 충북 청주에 17일 밤부터 18일 새벽 사이 최고 100㎜의 장맛비가 예보됐다.


청주기상지청은 17일 밤부터 도내 중남부지역에 20~60㎜, 북부에 10~40㎜의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또 곳에 따라 중남부지역에는 1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며 시설물 관리 등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18일 아침 최저기온은 22~25도, 낮 최고기온은 30~32도 분포로 이날보다 높겠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