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적 의미 더한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 개최


어가행렬 사진(사진=청주문화원 제공)어가행렬 사진(사진=청주문화원 제공)
제11회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동안 청주시 초정문화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청주문화원이 주관하는 이번 축제에는 '세종대왕, 초정수월래'를 주제로 어가행렬 재현, 인문학 콘서트, 축하음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특히 올해는 처음으로 어가행렬의 세종대왕과 왕비 역을 전국민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선발했다.

어가행렬은 축제 일주일전인 오는 20일 청주 성안길에서 개최되며, 27일 축제장에서도 세 번의 어가행렬이 진행된다.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휘호대회, 사생대회, 우리말경연대회 뿐 아니라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초정물놀이마당, 물총페스티벌 등도 함께 열린다.

청주문화원 측은 "인문학 콘서트 '세종대왕, 초정수월래'는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의 역사적 기록을 바탕으로 기획했다"며 "초정리의 과거와 현재를 담은 전시 '초정리 사람들'도 마련해 올해 축제에는 역사적 의미를 더했다"고 설명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