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의 손을 잡고 스페인으로


스페인 특유의 독특하고 자유로운 분위기는 여행객들의 발길을 이끄는 주요 매력 포인트다.(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스페인 특유의 독특하고 자유로운 분위기는 여행객들의 발길을 이끄는 주요 매력 포인트다.(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
나라 또는 도시별로 간직하고 있는 매력이 훗날 그 여행지를 연상시키는 단초가 된다. 스페인 특유의 독특하고 자유로운 분위기는 여행객들의 발길을 다시 한번 이끄는 매력 포인트다. 예술적인 건축양식과 화려한 색채, 환상적인 풍광은 유럽안의 스페인을 더욱 부각시키는 요소다. 하지만 혼자 즐기기엔 아쉬운 것이 가득한 여행지에서는 누군가가 더 그리워진다. 여행의 가장 아름다운 순간에 생각나는 사람은 연인인 법. 연인과 함께 가면 더 좋은 곳, 스페인 여행에서 반드시 들러야 하는 도시들을 소개한다.

연중 온화한 날씨와 가우디로 대표되는 섬세하고 장엄한 건축물, 아름다운 지중해가 발길을 이끈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연중 온화한 날씨와 가우디로 대표되는 섬세하고 장엄한 건축물, 아름다운 지중해가 발길을 이끈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
◇ 바르셀로나

'스페인'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곳, 바로 바르셀로나다. 연중 온화한 날씨와 가우디로 대표되는 섬세하고 장엄한 건축물, 아름다운 지중해가 발길을 이끈다. 가우디의 역작 사그라다 파밀리아 성당을 감상한 후 신선한 해산물을 맛보며 여유로운 한때를 즐겨보자.

바르셀로나 북쪽에 위치한 구엘공원. 바르셀로나 시내와 지중해를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건축가인 가우디의 흔적이 느껴지는 디자인의 공원이다. 가우디 특유의 다양한 색으로 모자이크 된 건물과 자연이 어울려 신비롭고 초현실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람블라스 거리는 세상에서 가장 매력 있는 거리라 알려져 있다. 스페인의 서민생활을 직접 느낄 수 있는 잡화점과 카페, 거리 예술가 등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는 곳으로 언제나 몰려드는 인파로 생동감이 넘쳐난다. 특히, 람블라스 거리를 가로지르면 중세풍의 건축물과 미술관, 시민의 휴식처인 시우타데야 공원 등을 만날 수 있어 꼭 가봐야 하는 곳이다.


◇ 세비야

'투우의 고장'이자 '플라멩코의 고장' 세비야에는 여행자의 눈을 즐겁게 해주는 볼거리가 가득하다. 도시 자체가 '열정'을 상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정열적이면서도 고혹적인 느낌이 가득한 플라멩코 공연과 손에 땀을 쥐게 하는 투우쇼를 놓치지 말자.

거대한 협곡을 가로 지르는 누에보 다리의 웅장함과 광활한 대자연을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론다는 스페인 남부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도시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거대한 협곡을 가로 지르는 누에보 다리의 웅장함과 광활한 대자연을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론다는 스페인 남부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도시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
◇ 론다

거대한 협곡을 가로 지르는 누에보 다리의 웅장함과 광활한 대자연을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론다는 스페인 남부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도시다.

안달루시아 특유의 하얗고 우아한 빛을 내는 건물 외벽으로 눈길을 사로 잡는 론다의 투우장(PLAZA DE TOROS)은 오랜 역사 동안 수많은 유명 투우사를 배출하였다. '무레타'라고 불리는 빨간 천을 흔들면서 창과 칼로 소를 대적하는 형태를 띈 근대 투우의 창시자이자 전설적인 투우사인 프란시스코 로메로 역시 론다 출신이다.

현재는 실제 투우 경기가 있는 날은 드문 편이지만 경기가 없는 날에도 입장료를 투우장 내부 관람을 할 수 있다. 투우장 내에 있는 박물관에서는 투우사의 사진과 의상 등이 전시돼 있어 투우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다.

◇ 마르베야(Marbella)


마르베야는 그림같이 완벽한 리조트들과 바다를 품은 비치클럽들이 즐비해있어 코스타 델 솔 중에서도 젊은 커플들이 많이 찾는 도시다. 진정한 휴양이란 무엇인가를 몸소 실천할 수 있는 리조트들에서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보자. 틀에 박힌 관광과 쇼핑에서 완벽하게 자유로워질 수 있다는 점 역시 마르베야에서 누릴 수 있는 특권이다.
리조트 프라이빗 비치에서는 썬베드에 누워 지중해를 즐길 수 있는 것은 물론, 개별 발코니가 기본으로 제공되는 객실에서는 그 어떤 방해도 받지 않고 나만의 시간을 가질 수 있다.

거대한 협곡을 가로 지르는 누에보 다리의 웅장함과 광활한 대자연을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론다는 스페인 남부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도시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거대한 협곡을 가로 지르는 누에보 다리의 웅장함과 광활한 대자연을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론다는 스페인 남부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도시다. (사진=엔스타일투어 제공)
◇ 그라나다

그라나다는 문화의 도시다. 그라나다의 상징이자 보물인 '알함브라 궁전'은 전 세계 이슬람 문화권에서 최고의 걸작으로 손꼽힐 만큼 아름다운 자태를 자랑한다. 알함브라 궁전의 위쪽에 자리한 '헤네랄리페 정원'에서 아랍왕이 된 듯한 기분을 만끽해보는 것도 좋겠다.

이슬람의 건축과 예술에 있어 위대한 업적 중 하나인 알람브라 궁전은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었다. 그라나다가 한눈에 보이는 위치에 있으며 중세 도시의 모습까지 느낄 수 있다.

취재협조=엔스타일투어(www.nstyletour.com)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