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귀농 예비 농업인 정착 돕는다

귀농창업 지원 무료교육 운영
용인시가 지역내 귀농 예비 농업인이 안정적으로 정착할수 있도록 발벗고 나섰다.

이를 위해 시는 무료 귀농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하고 이달말까지 참가자 30명을 모집한다.

교육은 다음달 10일~6월26일까지 매주 월요일 농촌테마파크 농경문화전시관과 농업현장 등에서 진행된다.


주요 교육내용은 귀농정책과 농업·농촌의 이해, 창업지원 컨설팅, 지역주민과의 갈등관리, 창업 사례분석, 창업설계 등으로 이뤄졌다.

특히 한국농업아카데미 전문강사진이 창업계획 수립과 아이템 구현, 사업성 분석, 창업화 시뮬레이션과 피드백 등을 안내해 창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했다.

지원 자격은 용인시에 주소를 둔 신규 농업인으로 농촌인증기관에서 현장실습교육을 수료했거나 귀농한 지 5년 이내의 농업인이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농업기술센터 자원육성과 인력육성팀 (031-324-4048, 4022)에 문의하면 된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