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연소 교수 이인혜, 엄친딸 비법 밝힌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15일 어머니 임영순 씨와 함께 SBS 이재룡 정은아의 좋은 아침 출연

ss
네이버채널 구독
한국방송예술종합학교에서 연예인 최연소 교수로 임용돼 화제를 모은 탤런트 이인혜(28)가 어머니 임영순 교수와 함께 아침 방송에 출연한다.

이인혜 소속사에 따르면 이인혜는 15일 방송되는 SBS ‘이재룡 정은아의 좋은 아침’에 어머니 임영순 씨와 함께 필리핀 여행을 떠나는 모습을 공개한다.

이인혜의 어머니 임영순 씨는 국내 몇 안되는 평양검무 전수자. 이 날 방송에서는 임씨의 평양검무 연습현장을 단독 공개할 예정이다. 또 연기와 학업을 병행한 딸의 뒷바라지 비법 등을 밝힌다.


이 외에도 고교 은사가 전하는 이인혜의 고교시절과 톱스타 한 채영의 결혼식 때 부케를 받게 된 사연을 전한다.

이인혜는 1992년 KBS 창착동요제에서 우수상 수상을 계기로 연예계에 발을 내딛었으며 바쁜 연예활동 중에도 우수한 성적으로 고려대학교 신문방송학과에 입학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고대 엄친딸'이라는 애칭으로 불렸다.

학부 졸업 뒤 동대학원 최고위 과정을 수료하고 현재 고려대 언론대학원 석사 과정을 준비하고 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