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지, 프레인 이적과 함께 서민지로 개명!… 새출발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오늘의 핫뉴스

닫기

배우 김민지가 개명 뒤 새로운 소속사에서 새 출발한다.

김민지는 최근 서민지로 개명 뒤 새 소속사 프레인TPC에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프레인 TPC는 류승룡, 박지영, 문정희 등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과 오상진, 문지애 등이 소속돼 있다.


서민지는 새로운 곳에서 새 마음가짐으로 출발하고자 이름을 개명하고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서민지는 프레인TPC와의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기회가 된다면 다양한 분야에 도전해 볼 욕심도 있다. 영역을 넘어 다방면으로 활동하기 위해서 나를 지원해줄 파트너를 찾고 있었고 프레인TPC와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프레인TPC 관계자는 “맑고 깨끗한 이미지의 배우 서민지는 보여지는 것 이상으로 많은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연기와 노래, 진행실력 등 다양한 재능과 끼를 겸비한 서민지이기에 지난 2년간의 휴식이 느껴지지 않을 만큼 더 높은 기량을 펼칠 것이라고 믿는다”며 “좋은 작품으로 더욱 성장하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서민지는 깨끗한 마스크와 돋보이는 외모로 2008년 남양유업 17차(茶) CF로 데뷔해 영화 '김종욱 찾기', 드라마 '꽃보다 남자', '천추태후' 등에 출연했으며 지난 2010년부터 1년간 KBS 2TV '뮤직뱅크'에서 MC로 활동했다. 또한 전주 영화제 관객평론가상, CGV 무비꼴라쥬상 등을 수상한 영화 '이파네마 소년'에서도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인 바 있다.

현재 서민지는 미샤 ‘어퓨’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이며 영화 및 드라마 등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